블로그 이미지
ERP, IT 기술, 애플, 사진, 영화, 음악을 다룹니다. 많은 분과 같이 생각해 보는 블로그입니다. mail : erp.for.you@gmail.com Twitter : @erp4u ERP에 관한 자료나 조언이 필요하시면 궁금한 점을 상세히 신상과 연락처와 함께 비밀댓글로 남겨주시면 같이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을 가져 볼 수도 있습니다. steve vai

맞춤검색
Statistics Graph
티스토리 모바일 블로그

이북스토어라기 보다는 자기주도 독서프로그램

Review/Item | 2011.04.24 18:50 | Posted by erp4u steve vai


       


전자책이 가지고 있는 장점이라는 것은 무한이 많을 것 이다.

소비자에게는
1. 물리적으로 책을 고르는 시간을 줄여준다.
2. 다양한 책을 취사선택을 할 수 있다.
3. 책을 보고 난뒤의 흔적을 남길 수 있다.
4. 다른 사람과 생각을 공유할 수 있다.
5. 책을 보관해야하는 다른 공간이 필요없게 된다.

저작자에게는
1. 책을 만드는데 드는 비용을 아낄 수 있다.
2. 자연을 생각하게 되고 배포하는데 물리적인 시간을 줄일 수 있다.

하지만, 이북뷰어가 다양하게 지원해야한다는 부담과 기존의 읽지 못한 많은 책들에 대한 저작권으로 인한 책도 사고 전자책에도 투자를 해야하는 상황이 있다면 문제가 있을 것 이다.

본인의 연령대에서는 아직 시기상조라고 생각을 한다.
(전문서적 및 한창 릴리즈되고 있는 책에 대한 시장은 기존의 기득권 때문에 쉽게 깨어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모 출판사의 기획자와의 이야기에서도 그렇하면 마진 구조가 이상하게 되어서 일대 혼란이 일어날 것 이라고 이야기를 하는 것으로 봐서는 쉽게 출판 시장이 전자책으로 넘어오기에는 쉽지 않은 부분으로 유추해 볼 수 있다.)

하지만, 초등학교 고학년들에게 적용을 하면 좋은 책들이 많이 있다.


프렌디 북 => 클릭


북팅 :
멘토와의 책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서 독서에 대한 생각을 이야기하고
최초 가입시에 관심있는 분야에 대한 설정을 통해서 원하는 책 종류를 추천 받을 수 있다.

책친구 :
다소 혼자서 읽는 책이기는 하지만 생각을 공유할 수도 있고 경쟁적으로 책을 읽을 수도 있고 읽은 책에 대해서는 흔저을 남길 수 있도 있는 기능적이 역할을 할 수 있다.

"자기주도적"이라고 하는 부분이 다른 친구들의 진도를 보고 아니면 성향이 비슷한 친구가 관심있는 부분을 관심있게 지켜보는데서 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내서재 :
거실이 거의 책장으로 꽉 차있다.
TV는 제일 작은 방으로 큰 방은 아이들의 공부방으로 만들었다.
그러다 보니 공간적인 부분의 소모가 크다. 그 흔한 소파하나 없다.
그래도, 책을 읽는 모습을 보고 있으면 뿌듯하기는 하다만 ...

저 읽을 책을 다 어찌할지 고민스러울때가 한 두번이 아니다.


"마이페이지"를 통해서 독서를 관리할 수 있는 기능적인 부분

 

단순한 독서 카드의 기능보다는 통계 기능이 있는 것이 다른 어떤 기능보다 매력적이다.

도서별로 평균독서량을 일자별 주별로 확인이 가능하다.


평균 소통량이라는 전자책 기반이 아니라면 알 수 없다는 재미있는 통계까지 볼 수 있디.

하지만, 아이가 독서 완료일을 입력하지 않으면 제대로 알 수 없다고 하는데 어떻게 하는지 알기가 힘들고 자연스러운 책을 읽는 과정에서의 패턴을 찾아내는 것이 좋을 것이다.

클릭을 하면서 책에 대한 질문을 통해서 진도를 정확하게 알아낼 수 있는 시스템이라면 좀 더 아이가 주의를 기울여서 책을 읽을 수 있지않을까 하는 생각해 본다.

친구들과 함게 내책에 대한 관심지수 역시 알 수 있다.

제일 관심이 가는 부분은 독서능력진단 서비스는 아직 서비스를 하고 있지 않다.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2.8 | 3.9mm | ISO-80 | Off Compulsory | 2011:04:24 18:31:03

가로 모니터를 통해서 양면으로 보는 것다는 세로로 보는 것이 더 가독성이 있다.

Apple | iPhone 4 | Normal program | Pattern | 1/60sec | F/2.8 | 3.9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1:04:24 18:30:19

하지만, 세로로 보면서 어디가 페이지 끝인지를 확인하기 힘든 페이지 구조이고 폰트의 설정이 좀 다양했으면 좋겠고 소제목이 좀 깨어져서 나온다. 아직까지는 불안한 구조이다.



굳이 아쉬운 부분을 들자면

1. 아직, 아이폰, 아이패드를 지원하지 않는다.

2. PC용 Viewer의 기능이 직관적이지 않다.

3. 다양한 e-Book기기들의 지원과 대여 정책이 확정이 되었으면 한다.

4. 가로, 세로에 디스플레이에 적합한 프로그램의 원할한 지원

5. 저사양에도 충분히 돌아갔으면 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