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ERP, IT 기술, 애플, 사진, 영화, 음악을 다룹니다. 많은 분과 같이 생각해 보는 블로그입니다. mail : erp.for.you@gmail.com Twitter : @erp4u ERP에 관한 자료나 조언이 필요하시면 궁금한 점을 상세히 신상과 연락처와 함께 비밀댓글로 남겨주시면 같이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을 가져 볼 수도 있습니다. steve vai

맞춤검색
Statistics Graph

담배를 물고 있는 자식을 훈계하기 전에

세상사는 이야기 | 2011.05.14 02:59 | Posted by erp4u steve vai


       


간혹 보게 되는 아찔한 장면들 ...
(물론, 예전의 나도 예외는 아니였겠지만 ...)

아이들과 함게 있는 도중에 담배를 피우는 사람들을 보면 안타깝다. 

담배를 피우면서 걸어갈때면 7세 이하 정도되는 아이의 얼굴이나 가슴 위치이다.
(왜, 그걸 요즈음 들어서 느끼는 것일까?)


놀아주는게 다는 아니다.



그래도, 흡연의 경험이 있는 본인의 판단으로는 적어도 저 위치면 바람만 불면 아이의 폐속으로 그대로 직행이다.

심지어 유모차를 몰면서 피우는 사람도 간혹 볼 수 있다. 

도시내에 있는 공원에서 말이다.

피우는 것은 반대는 안 하지만 ... 제발 가족끼리 있는 곳에서는 좀 안 피웠으면 좋겠다.



식당에서 겪게 되는 곤란한 점도 마찬가지다. 

다소 통풍이 잘 되는 곳은 오히려 더 피해야 한다.



아이들이 있다면 좀 있다가 담배를 피워도 되는데 주인에게 물어본다,

할아버지 정도 되는 분들도 이때 즈음이면 정중하게 물어본다.

"여기서 담배 펴도 되냐?" 주인은 더 가관이다. "가능하다." 주변에 아이들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

서로 뻔뻔해지자는 것이다.

좀 민망하니 물어보는 것이고 주인은 손님의 비위를 맞추자는 것이고 ...


먹고 사는 것에 대해서 이렇다 저렇다 하고 싶은 마음은 없지만 ... 

궁금하다. 저렇게 오픈이 되어 있어도 식당에서 흡연이 가능한 것인가?

흡연석이라는 표시는 없었던 것 같은데 ...

(아시는 분 있으면 답변 좀 부탁드립니다.)

저런 자리가 흡연이 용인이 되는 자리임



아직 우리는 멀었다.  분명히 나도 이런 모습이 있다.


그러고도, 우리 아이들에게 뭐라고 할 것인가?

인터넷으로 2,500원짜리 담배를 3,000원 - 4,000원에 사 피워도 ,,,,

쉽게 피울수 있는 계기를 남겨줄 것 인가?

적어도 집이나 가족이 함께 하는 시간이나 공간에서는 참는 것이 좋을까?

자식 교육도 절제와 선택의 문제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10.08.25 0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절 구절 맞는 말씀이십니다.
    저도 담배를 피우는 입장이지만 가족과 함께 하는 공간 등에서는 담배를 멀리하게 되고, 길거리에서도 잘 안피우게 되더라구요.

    그렇게 되니 피울데가 마땅치 않아진다는 그런 어려움은 있지만 >.<

    • Favicon of https://erp4u.tistory.com BlogIcon erp4u steve vai 2010.08.25 1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 피우는게 정답 아닐까요? 쉽지는 않겠지만 ... 노력해야 할 부분입니다.

      아이에게 안 좋은 모습이 흡연과 술에 쩔어 있는 모습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다른 것도 많겠지만 ...

  2. Favicon of https://meta2day.tistory.com BlogIcon gee9in 2010.08.25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로를 의식조차 못하던 시절도 있었지요.. 많이 좋아졌죠~^^
    선진국이 꼭 숫자로만 이루어지는 것은 아니라고 봅니다.
    나와 다른 누군가를 틀렸다고 생각하지 않고 의식하고 배려하는 것이 최우선일 것 같습니다.
    흡연자는 으레 주변의 눈치를 봐야하겠지요~
    비흡연자는 안하무인 흡연자들에게 눈총을 쏴줍시다~^^

    • Favicon of https://erp4u.tistory.com BlogIcon erp4u steve vai 2010.08.25 14: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흡연/비흡연을 이야기하자는 것이 아닙니다.

      담배는 필수도 있지만 적어도 가족과 특히 아이들 앞에서는 아니라고 봅니다.(그러면서 다른 사람도 생각하게 될 것 같습니다.)

      그것부터 지켜나가게 된다면 흡연 인구도 줄어들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가족들이 관대하다면 문제입니다. 술도 마찬가지고요.

      밖에서 마음대로 펴대는 것 그것도 반대이기는 합니다만 ...